부동산

작년 강남3구 분양가 평당 3천684만원…역대 최고

지난해 강남 청약시장이 바짝 달아오르면서 강남 3구(강남·서초·송파구) 기준 아파트의 3.3㎡(1평)당 평균 분양가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.

9일 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강남 3구 기준 아파트의 3.3㎡당 평균 분양가는 3천684만원이었다.

이는 강남 3구의 3.3㎡당 평균 분양가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2007년의 3천108만원에 비해 3.3㎡당 576만원이 오른 것으로, 9년만에 다시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다. 

구별로 보면 서초구의 평균 분양가가 3.3㎡당 4천225만원으로 가장 높았다.

서초구는 2015년 3.3㎡당 평균 4천102만원으로 처음 4천만원대를 돌파한 이후 지난해에는 이보다 3.3㎡당 123만원이 더 오르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.

이는 2015년에 이어 지난해에도 서초구 일대 재건축 단지에서 3.3㎡당 평균 4천만원이 넘는 고분양가 행진이 이어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.

실제로 서초구에서는 2015년 10월 분양된 반포 센트럴푸르지오써밋(삼호가든 4차 재건축)이 3.3㎡당 평균 4천94만원으로 4천만원대를 돌파했다. 그해 11월에는 반포래미안아이파크(서초한양 재건축)의 분양가가 3.3㎡당 4천257만원을 기록하며 서초구의 평균 분양가를 끌어올렸다.

지난해에는 1월 서초구 잠원동에서 분양한 신반포자이(반포한양 재건축)가 일반 아파트로는 역대 최고가인 3.3㎡당 평균 4천457만원에 공급돼 분양가 상승에 불을 지폈다. 

같은해 10월에는 잠원동 아크로리버뷰(신반포 5차 재건축. 3.3㎡당 4천233만원)와 12월 잠원동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(신반포 18·24차 재건축. 3.3㎡당 4천394만원)도 4천만원대를 훌쩍 넘겼다.

반면 강남구는 지난해 3.3㎡당 3천916만원으로 전년(3.3㎡당 3천950만원)보다 34만원 떨어졌다.

강남구에서는 지난해 8월 개포동에서 분양한 디에이치아너힐즈(개포주공 3단지 재건축)가 3.3㎡당 평균 분양가 4천259만원으로 4천만원을 넘겼다.

송파구도 지난해 3.3㎡당 평균 분양가가 2천401만원으로 직전해인 2015년의 3.3㎡당 2천496만원보다 95만원 떨어졌다. 

 

http://news.nate.com/view/20170109n02582?mid=n0300 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

Author

Lv.45 자경단  아재
44,876 (87.6%)

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.

1 Comments
명언봇  
희망은 백일몽이다. - 아리스토텔레스
제목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